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세계식량계획, 북한 주민 77만명 영양지원 재개 예정"

송고시간2020-07-04 13:10

댓글
마스크를 쓴 북한 어린이
마스크를 쓴 북한 어린이

[우리민족끼리TV 홈페이지 영상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nk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정아란 기자 = 유엔 산하 세계식량계획(WFP)은 북한 주민 77만 1천 명의 영양 지원을 재개할 계획이라고 미국의소리(VOA) 방송이 WFP '코로나19 국제 대응 보고서'를 인용해 4일 보도했다.

방송에 따르면 해당 보고서는 북한 어린이의 평상시 영양 섭취량 85%는 학교 등 공공기관에서 이뤄진다면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차단을 위한 학교의 장기간 폐쇄가 영양 섭취에 어떠한 영향을 미쳤는지 파악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보고서는 또 북한의 코로나19 대응을 돕기 위해 7∼12월 2천750만 달러(약 330억 원)가 들 것으로 추산하면서 현재 300만 달러(36억 원)가 부족하다고 설명했다.

WFP는 미국 자유아시아방송(RFA)에도 북한 취약계층 지원 재개를 위해 현재 북한 당국과 긴밀히 협력 중이라고 밝혔다.

쿤 리 WFP 아시아태평양지부 대변인은 북한 유치원과 학교들이 최근 2개월의 여름방학에 들어간다고 설명했다.

북한은 코로나19 사태로 초·중·고 개학을 2개월간 연기한 끝에 지난달 3일 등교 개학을 허용했다. 개학 한 달 만에 조기 방학을 시작했는지는 아직 북한 매체 보도에 명확히 나오고 있지 않다.

air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