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중국, 양쯔강 홍수에 수해 대응수준 3급으로 격상

송고시간2020-07-04 15:26

댓글
올해 처음 수문 연 싼샤댐[AFP=연합뉴스]

올해 처음 수문 연 싼샤댐[AFP=연합뉴스]

(베이징=연합뉴스) 김윤구 특파원 = 중국 당국이 양쯔강(창장·長江) 유역 홍수의 심각성을 고려해 4일 낮 12시부터 수해 방어 대응 수준을 4급에서 3급으로 격상했다고 관영 CCTV가 보도했다.

당국에 따르면 강한 비의 영향으로 양쯔강 중하류 수위는 평소 수준보다 0.8∼2.3m 높아졌으며 지속해서 상승해 경계 수위를 넘을 것으로 보인다.

앞서 양쯔강 지역에는 올해 첫 홍수 경보가 전날 발령됐다. 양쯔강에 있는 세계 최대 싼샤(三峽)댐은 수위를 낮추기 위해 지난달 29일 올해 처음으로 수문을 열었다.

중국에서는 남부 일대에 이어진 폭우로 폭넓은 피해가 발생했다.

yki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