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왕성교회 신도 등 서울서 신규 확진자 4명 발생

송고시간2020-07-04 15:51

댓글
서울 왕성교회 집단 감염(CG)
서울 왕성교회 집단 감염(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서울 관악구와 동작구에서 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명이 보고됐다.

이날 신규 확진자로 파악된 관악구 129번 환자는 이달 1일까지 관악구 128번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조사됐다. 관악구 128번은 감염경로가 밝혀지지 않은 관악구 125번의 가족이다.

관악구 130번 환자는 집단감염이 발생한 왕성교회 신도다. 이 환자는 지난달 19∼20일 대부도에서 있었던 왕성교회 청년리더연수에 참석했다.

동작구에서는 관내 56, 57번째 코로나19 환자가 나왔다.

동작구 56번(상도2동)은 지난 3일 동작구보건소에서 검사받고 4일 확진됐다. 그는 3일부터 코감기 증상이 나타났다고 당국은 전했다.

동작구 57번(노량진1동)은 3일 발열, 근육통, 인후통 증상이 생겨 세브란스병원에서 검사받고 같은 날 양성 판정을 받았으며 확진 사실이 4일 동작구보건소로 통보됐다.

동작구 두 신규 환자는 모두 감염 경로가 확인되지 않았다.

j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