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2019년 호주오픈 테니스 8강 티아포, 코로나19 확진

송고시간2020-07-05 07:48

댓글
프랜시스 티아포
프랜시스 티아포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2019년 호주오픈 테니스대회 남자 단식 8강까지 올랐던 프랜시스 티아포(22·미국)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AP통신은 5일(한국시간) "티아포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이날 미국 조지아주 피치트리 코너스에서 열리는 올 어메리칸 팀컵 대회에 불참했다"고 보도했다.

전날 개막한 이 대회는 티아포 외에 존 이스너(21위), 테일러 프리츠(24위), 라일리 오펠카(39위) 등 미국 선수들이 출전해 사흘간 진행된다.

관중도 일부 입장할 수 있으며 마스크 착용이 의무 사항은 아니다.

현재 세계 랭킹 81위 티아포는 대회 첫날인 4일 샘 퀘리(45위·미국)를 2-0(6-4 7-6<7-5>)으로 물리쳤으나 몸 상태가 좋지 못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으며 양성이 나왔다.

티아포는 2019년 1월 호주오픈 8강에 진출했고, 그해 2월 세계 랭킹 29위까지 올랐던 선수다.

emaili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