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서울시 '청년월세 지원' 5천명 모집에 3만4천명 신청

송고시간2020-07-06 11:15

댓글

청년 1인가구에 월세 20만원 10개월간 지원…"내년엔 2만명"

서울시 청년월세 신청 현황
서울시 청년월세 신청 현황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1인 가구 청년 5천명에게 월세 20만원을 최장 10개월간 지원하겠다며 서울시가 올해 처음 시작한 정책에 모집 대상자의 7배 가까운 인원이 몰렸다.

서울시는 '청년월세' 사업에 3만4천201명이 신청서를 냈다고 6일 밝혔다.

시가 지난달 16∼29일 받은 신청 내용을 분석한 바에 따르면 신청자 평균 소득은 131만6천원, 평균 지출 월세는 37만3천원이었다. 여성이 62.3%를 차지해 남성보다 많았다.

연령대는 25세 이하 40.2%, 26∼30세 40.7%, 31∼35세 13.5%, 36∼39세 5.6% 등이다.

직업군은 사무직이 25.5%로 가장 많고 무직 19.3%, 학생 17.6%, 판매·영업·서비스 16.5%, 전문·자유직 15.4%로 나타났다.

서울에서 고시원이 가장 많은 관악구 신청자가 19.2%로 가장 많았고 광진구 6.6%, 동작구 6.3%, 마포구 5.7%, 성북구 5.3% 순이었다.

설문에는 신청자 중 3만3천695명이 응답했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첫 접수 결과 목표치의 7배나 많은 신청자가 몰린 것은 주거 지원정책의 중요성을 보여준다"며 "내년에는 지원 대상을 2만여명으로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는 내달 중 지원 대상 선정을 마치고 9월부터 월세 지급에 들어간다.

j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