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서울시, 상가 임대료 10년간 연2% 이하 올리면 6천만원 지원

송고시간2020-07-06 11:15

댓글

'장기안심상가' 참여자 모집…리모델링비 지원

서울특별시청
서울특별시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서울시는 10년간 임대료 인상률을 연 2% 이하로 유지하면 리모델링비로 최대 6천만원을 지급하는 '장기안심상가'를 선정한다고 6일 밝혔다.

모집 공고일인 이날 기준으로 임차인이 영업하고 있고, 10년 이상 임대료 및 보증금을 연 2% 이하로 인상한다는 임대차인 상생협약을 체결한 상가의 임대인이 신청할 수 있다.

월세에 100을 곱해 보증금과 더한 '환산보증금'이 9억원 이하여야 한다.

신청은 시 홈페이지 고시·공고문을 참조해 내달 14일까지 서울시 공정경제담당관으로 하면 된다.

시는 9월 중 최종 선정 상가를 발표할 예정이다. 선정 상가는 매년 이행실태를 점검하며 위반사항이 나오면 지원금과 이자를 환수하고 지원금의 10%에 달하는 위약금을 받는다.

시는 2016년 이 제도를 도입한 이후 올해 6월까지 총 137곳을 장기안심상가로 선정했다.

이들 상가의 임대료 인상률은 연평균 0.75%다. 97곳은 0%다.

j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