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영광 갯바위서 전자발찌 찬 60대 숨진 채 발견

송고시간2020-07-07 20:54

댓글
해양경찰청
해양경찰청

[촬영 안철수]

(영광=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7일 오후 3시 30분께 전남 영광군 백수읍 해안가 갯바위에서 A(68)씨가 쓰러져 있는 것을 행인이 발견했다.

A씨는 소방대원들에 의해 병원에 옮겨졌으나 발견 당시 이미 숨을 거둔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전자발찌를 착용하고 있었으며 특별한 외상은 발견되지 않았다.

목포해경은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areu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