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광주 확진자 8명 늘어 129명…고시학원·사우나 등에서 전파

송고시간2020-07-08 08:33

댓글
대형사우나서 잇단 확진, 간이 선별진료소 설치
대형사우나서 잇단 확진, 간이 선별진료소 설치

[연합뉴스 자료사진]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광주에서 지난 6일 하루 동안 8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돼 누적 확진자가 129명으로 늘었다.

7일 광주시에 따르면 전날 외국인 입국 남성 1명(광주 122번)에 이어 7명(광주 123~129번)의 추가 확진자가 나와 총 8명이 확진됐다.

신규 확진자 123번(70대 여성·북구)은 일곡중앙교회에서 광주 92번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추정된다.

광주 124번(50대 남성·서구), 125번(50대 남성·서구), 127번(60대 남성·동구), 128번(60대 남성·동구) 등 4명은 광주 동구 고시학원에서 광주 117번 확진자와 접촉해 감염된 것으로 조사됐다.

나머지는 광주 126번(50대 여성·남구)은 광륵사에서, 129번(50대 여성·광산구)은 SM사우나에서 각각 감염된 것으로 나타났다.

123번과 129번은 무증상 확진자이며, 다른 확진자 5명은 오한·인후통·설사·콧물 등 다양한 증상을 보였다.

광주에서는 2차 유행이 시작된 지난달 27일부터 11일 동안 96명의 추가 확진자가 나왔다.

일별 신규 확진자 수는 '4명→4명→3명→12명→22명→6명→8명→16명→7명→6명→8명'으로 나타났다.

특히 확진자들이 거쳐 간 다양한 다중이용시설에서 'n차' 감염자가 지속해서 나와 지역확산 방지에 비상이 걸렸다.

pch80@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