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고 최숙현 폭행 '팀닥터', 성추행 등 혐의로 추가 고발

송고시간2020-07-08 10:46

댓글
고발하러 나온 경주시체육회장
고발하러 나온 경주시체육회장

(경주=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8일 경북 경주시 동부동 대구지방검찰청 경주지청에서 여준기 경주시체육회장이 고 최숙현 선수 사망 사건과 관련해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팀 운동처방사 안주현씨를 성추행과 폭행 혐의로 고발하기 위해 청사로 들어서고 있다. 2020.7.8 sds123@yna.co.kr

(경주=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 경주시체육회가 고 최숙현 선수 사망과 관련해 경주시 트라이애슬론(철인3종경기)팀 운동처방사 안주현씨를 검찰에 고발했다.

여준기 경주시체육회장은 8일 오전 9시 30분께 대구지방검찰청 경주지청에 나와 성추행과 폭행 혐의로 안씨에 대한 고발장을 냈다.

시체육회는 지난 5일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팀 선수들로부터 '팀닥터' 역할을 한 안씨가 성추행했다거나 폭행했다는 추가 진술을 확보했다.

이 단체는 이런 진술을 바탕으로 최 선수를 폭행한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는 안씨를 성추행과 다른 선수 폭행 등 혐의를 추가 수사해달라고 고발했다.

여준기 체육회장은 기자들과 만나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 전·현직 선수로부터 추가 진술을 받았고 법률 검토를 거쳐 고발장을 냈다"며 "고인 명복을 빌며 경주시체육회가 무한한 책임을 통감한다"고 말했다.

안씨는 김규봉 감독, 선배 선수 2명과 함께 최 선수가 폭행 가해자로 고소한 4명 중 1명이다.

경주경찰서는 3월 초 최 선수 고소에 따라 5월 29일 김규봉 감독에게 아동복지법 위반·강요·사기·폭행 혐의를, 안씨와 선배 선수 2명에게 폭행 혐의를 각각 적용해 기소 의견으로 사건을 검찰에 송치했다.

현재 대구지검이 수사를 맡고 있다.

최 선수는 지난달 26일 0시 27분께 소셜미디어에 "엄마 사랑해. 그 사람들 죄를 밝혀줘"라는 메시지를 남긴 채 숨졌다.

고발장 든 경주시체육회장
고발장 든 경주시체육회장

(경주=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8일 경북 경주시 동부동 대구지방검찰청 경주지청에서 여준기 경주시체육회장이 고 최숙현 선수 사망 사건과 관련해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팀 운동처방사 안모씨를 성추행과 폭행 혐의로 고발하기 위해 고발장을 들고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0.7.8 sds123@yna.co.kr

고발장들고 청사 들어서는 경주시체육회장,
고발장들고 청사 들어서는 경주시체육회장,

(경주=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8일 경북 경주시 동부동 대구지방검찰청 경주지청에서 여준기 경주시체육회장이 고 최숙현 선수 사망 사건과 관련해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팀 운동처방사 안모씨를 성추행과 폭행 혐의로 고발하기 위해 청사로 들어서고 있다. 2020.7.8 sds123@yna.co.kr

sds123@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