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당심공략…이낙연 공중전 시동 vs 김부겸 호남속으로(종합)

송고시간2020-07-08 19:25

댓글
이낙연, 당권 출사표 "국난극복 앞장"…김부겸은 광주행 (CG)
이낙연, 당권 출사표 "국난극복 앞장"…김부겸은 광주행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김동호 기자 = 더불어민주당 차기 당권을 놓고 맞대결을 벌이는 이낙연 의원과 김부겸 전 의원이 8일 당심 파고들기에 시동을 걸었다.

미소짓는 이낙연
미소짓는 이낙연

(서울=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의원이 7일 국회 소통관에서 당 대표 출마를 선언하기 전 마스크를 벗고 잠시 미소짓고 있다. saba@yna.co.kr

전날 출마 선언을 한 이낙연 의원은 이번주에는 일단 의원실 주최 토론회 참석과 언론 인터뷰 같은 일정부터 소화한다는 계획이다.

지역 방문 등 일정은 다음주 이후로 검토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 의원은 이날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나와 "일반 국민의 50% 이상, 당원의 70% 이상이 이낙연이 (당 대표) 해보라는 것이었다. 그래서 외면하면 안 된다고 생각했다"며 출마의 당위성을 밝혔다.

상대 후보인 김부겸 전 의원의 장점으로는 "유연함, 관용"을 꼽으면서도 "내가 김 전 의원보다 조금 더 살았다. 그리고 경험의 분야가 조금 다른데 그것을 살릴 수 있지 않을까"라고 언급했다.

이 의원은 KBS 라디오 '주진우 라이브'에서는 인천국제공항공사 정규직화 논란, 부동산 불안정 등에서 초래된 청년층의 불만과 관련해 "청년의 아픔에 충분히 대응하지 못했다는 죄책감을 갖고 있다"며 "정부 여당도 마찬가지"라고 말했다.

국회에 측근 그룹, 이른바 '친낙계'가 없는 것 아니냐는 지적에 대해선 "계파정치 없이 가야 한다"며 "문재인 대통령도 처음부터 (친문 지지자가) 있었던 것은 아니다. 많은 의원이 저를 돕기 위해 오는 경우가 늘고 있다"고 강조했다.

자동화 선별진료소 체험하는 김부겸
자동화 선별진료소 체험하는 김부겸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부겸 전 의원이 8일 오전 광주 광산구청 앞 광장에 설치된 자동화 선별진료소를 방문하고 있다. 2020.7.8 iny@yna.co.kr

9일 출마를 선언하는 김 전 의원은 이 의원의 텃밭인 호남에서 이틀째 일정을 이어가며 표심을 공략했다.

영남권 잠룡으로 분류되는 그로서는 민주당의 최대 지지기반인 호남 민심을 초기에 파고들어야 승산이 있다는 판단이 깔린 것으로 보인다.

김 전 의원은 이날 오전 광주 광산구청에 위치한 자동차 선별진료소를 찾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상황을 점검했다.

오후에는 전북도의회에서 지역 기자들과 간담회를 열고, 한국탄소융합기술원을 방문했다. 전주 남부시장을 찾아 상인들로부터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김 전 의원은 간담회에서 "영·호남을 하나로 끌어안고 2년 임기의 중책을 완수하는 당 대표가 돼 문재인 정부의 성공, 민주당 재집권의 과업을 이루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페이스북 글에서 서울 반포 아파트 처분 방침을 밝힌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을 향해 "솔선수범이 중요하다. 빠른 결단에 감사드린다"며 "질좋은 공공임대주택 공급확대를 더 적극적으로 추진해야 한다"고 했다.

d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