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제주도, 모든 도민 재난지원금 담은 추경안 마련…총 6조 규모

송고시간2020-07-08 15:38

댓글

2차 긴급지원금 230억원 등 민생·안전·경제 중점 편성, 도의회 제출

제주특별자치도청 현판
제주특별자치도청 현판

[연합뉴스 자료 사진]

(제주=연합뉴스) 고성식 기자 = 제주도가 모든 도민 대상 재난 긴급생활지원금으로 총 230억원을 편성하는 등 6조 규모의 추가경정예산안을 마련했다.

제주도는 모든 도민 대상의 재난지원금(제2차 제주형 긴급생활지원금)을 포함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예산으로 1천251억원을 편성한 총 6조1천513억원 규모의 추경 예산안을 8일 도의회에 제출했다고 이날 밝혔다.

도는 이번 추경 예산안 중 일반회계에서 685억원을 증액해 총 5조2천747억원을 편성했고, 특별회계에서 290억원을 늘려 총 8천766억원을 편성했다.

도는 민생 부문에 제2차 제주형 긴급생활지원금 230억원(1인당 10만원), 포스트 코로나 대비 문화예술 지원 13억원, 학교 밖 청소년 교육 재난지원금 7억원, 코로나19 입원·격리자 생활 지원금 10억원, 아동 양육 한시 지원 157억원, 저소득층 한시 지원 132억원, 노인 일자리 참여자 상품권 지급 22억원 등을 편성했다.

또 안전방역 부문에서 모든 도민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백신 구매 및 접종비 지원 101억원, 코로나19 대응 방역물품 구매 58억원, 코로나19 대응 장비 구매 24억원, 어린이집 스마트 발열 체크 출입통제시스템 구축 12억원, 코로나19 대응 민간단체 방역 지원 8억원 등 229억 규모의 예산안을 계획했다.

도는 경제 부문에도 관광산업 활성화 15억원, 지역 고용 대응 특별지원 50억원, 희망 일자리 사업 224억원, 제주사랑 상품권 발행 10억원, 중소기업 육성 100억원, 1차산업 물류비 지원 10억원 등 총 450억원을 투입하기로 했다.

이밖에 제주항공 유상증자 주식매입 40억원, 어르신 행복택시 운영 10억원, 공공임대주택 사업 용지 매입 90억원, 법정 필수 경비인 운수업계보조금 201억원, 환경관리센터 위탁운영비 136억원 등을 편성했다.

그러나 연가보조비(43억원), 시간외근무수당(45억원), 직책급 업무추진비(1억3천만원)는 삭감했다.

현대성 도 기획조정실장은 "이번 추경안은 코로나19로 불가피하게 취소된 사업과 연내 집행이 어려운 사업 등을 정리해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민생·안정·경제 등의 사업을 중심으로 편성했다"고 말했다.

kos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