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6월에 서울 등 도시 거주자 "1년후 집값, 지금보다 오를 것"

송고시간2020-07-09 07:01

댓글

한은 6월 주택가격전망 CSI 조사…'6·17 + 알파' 대책에 상승 전망 힘 빠질 수도

與, 부동산 투기와 '전면전'…"모든 수단 동원" (CG)
與, 부동산 투기와 '전면전'…"모든 수단 동원"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성서호 기자 = 지난달 서울시민을 포함한 모든 도시 거주자 사이에서 1년후 쯤 집값이 지금보다 오를 것이라는 전망이 내릴 것이라는 전망보다 많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작년 12·16 대책 발표 이후 상승 전망이 조금씩 꺾여 한때 하락 기대가 더 커진 바 있어 당정이 조만간 '6·17 + 알파' 대책을 예고한 상황에서 집값 전망이 다시 하락할지 주목된다.

9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지난달 서울 거주자의 주택가격전망 소비자동향지수(CSI)는 111로, 한 달 전(92)보다 19포인트 올랐다.

6대 광역시 거주자의 주택가격전망 CIS(116)도 5월(100)보다 16포인트 상승했다.

이들을 제외한 기타 도시 거주자의 주택가격전망 CIS(111) 역시 5월(96) 대비 15포인트 올랐다.

모두 2018년 9월 이후 최대 상승 폭이다.

CSI는 소비자의 경제 상황 인식과 향후 소비지출 전망 등을 설문해 그 결과를 지수화한 통계다.

주택가격전망은 1년 뒤 전반적인 집값이 어떻게 달라질지를 물은 것으로, 100보다 숫자가 크다는 것은 1년 뒤 집값이 오를 것으로 예상하는 가구가 떨어질 것으로 예상하는 가구보다 많다는 뜻이다. 6월 주택가격전망 CSI 조사는 6월 10~17일 진행됐다.

주택가격전망 CIS는 작년 12·16 대책이 나온 뒤 점차 하락하더니 4∼5월에는 6대 광역시(100)를 제외하고 서울과 기타 도시에서 100을 밑돌았다. 집값이 내려갈 거라는 예상이 더 많았다는 뜻이다.

이를 고려하면 6월의 집값 상승 전망이 '반짝' 우세에 그칠 가능성도 크다.

한은 관계자는 "올해 5월 말까지 서울 지역의 집값이 하락세였다가 6월 초 보합세로 바뀌더니 이후 몇 주간 상승세를 보인 까닭에 소비자들이 집값이 상승할 것으로 인식했다"며 "7월부터는 6·17 대책에 이은 또 다른 정부 규제 등을 소비자들이 어떻게 받아들일지에 따라 집값 전망의 방향이 달라질 것"이라고 말했다.

투기성 다주택자 종부세로 더 옥죈다…단기매매 양도세 중과
투기성 다주택자 종부세로 더 옥죈다…단기매매 양도세 중과

[연합뉴스 자료사진]

soh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