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최근 입국 주한미군 7명 코로나19 확진…2명은 음성→2주뒤 양성

송고시간2020-07-08 17:24

댓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전자 현미경 영상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전자 현미경 영상

[미 NIH 국립 알레르기 감염병 연구소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최근 미국에서 민간 항공기 및 정부 전세기를 타고 입국한 주한미군 장병 7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추가 확진됐다.

8일 주한미군 사령부에 따르면 이달 2, 6, 8일 민간 항공기를 이용해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한 장병 3명이 입국 직후 받은 검사에서 잇달아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지난 4일 미 정부 전세기를 타고 이달 오산 공군기지를 통해 입국한 장병 2명 역시 입국 직후 검사에서 확진됐다.

이와 함께 입국 직후 검사에서 음성으로 판정됐지만, 2주간의 격리 생활 후 해제 직전 받은 2차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은 사례도 있었다.

지난달 21일과 24일 각각 인천국제공항과 오산공군기지를 통해 입국한 장병 2명이 도착 직후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지만, 최근 격리 해제를 앞두고 받은 2차 검사에서 양성으로 확인됐다.

이날 기준 추가 확진자로 분류된 7명 모두 격리치료 시설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으며, 평택 캠프 험프리스 격리 시설 방역을 실시했다고 주한미군은 전했다.

shin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