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낙연 "부동산 문제, 깊은 책임 느끼고 국민께 송구"(종합)

송고시간2020-07-08 22:31

댓글

윤석열 사퇴론에 "적절치 않다…임기 보장돼 있어"

당 대표 출마 선언하는 이낙연 의원
당 대표 출마 선언하는 이낙연 의원

(서울=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의원이 지난 7일 국회 소통관에서 당 대표 출마를 선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강민경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의원은 8일 부동산 문제와 관련, "깊은 책임을 느끼고 국민께 송구하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TV조선 인터뷰에서 '전직 총리로서 집값 급등에 책임이 있지 않으냐'는 질문에 "당연한 말씀"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법무부와 검찰의 갈등과 관련해 여권에서 윤석열 검찰총장의 사퇴론이 나오는 데 대해선 "적절치 않다. 법적으로 임기가 보장돼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문제는 이번 문제대로 푸는 게 좋다"며 "특정사안에 대해 (법무부 장관이) 수사지휘권을 발동했는데 그게 합법적이면 총장도 받아들이는 게 옳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앞서 KBS라디오 '주진우 라이브'에 출연, 인천국제공항공사 정규직화 논란 등과 관련, "청년의 아픔에 충분히 대응하지 못했다는 죄책감을 갖고 있다. 정부 여당도 마찬가지"라면서 "참으로 미안하고 가슴 아프다"고 말했다.

이어 "어느 경우에도 청년들에 대한 공정한 기회를 훼손하거나 취업 기회를 줄이는 일이 있어선 안 된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대선 출마와 관련해 "이미 피해갈 수 없는 문제다. 처음부터 계획한 것은 아니지만 늘 머리 한 귀퉁이를 차지하는 숙제"라고 말했다.

또 잠재적 대권 경쟁자인 이재명 경기지사의 장점에 대해 "장점을 많이 가진 분으로 좋은 동지고 후배"라고 말했다. 단점을 묻자 "아이고, 제 입으로 단점을 말하겠습니까"라고 답했다.

yumi@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