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광주 광산구서 '남편 확진' 중학교 교직원 음성 판정

송고시간2020-07-09 08:41

댓글
광주서 첫 초등생 확진, 학교 일시 폐쇄
광주서 첫 초등생 확진, 학교 일시 폐쇄

(광주=연합뉴스) 정회성 기자 = 5일 오전 광주 북구 일동초등학교에 시설 폐쇄 안내문이 붙었다. 광주시는 해당 초교 3학년 재학생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광주에서 초등생의 코로나19 감염 사례는 처음이다. 2020.7.5 hs@yna.co.kr

(광주=연합뉴스) 전승현 기자 = 광주 광산구 모 중학교 교직원 남편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로 판명돼 비상이 걸린 가운데 해당 교직원은 음성 판정이 나왔다.

9일 광주시교육청에 따르면 방역 당국은 해당 중학교에 근무하는 특수 실무사와 딸에 대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한 결과, 음성 판정을 내렸다.

이에 따라 전교생 3분의 1 등교 원칙에 따라 해당 학교는 오는 15일까지 등교수업과 원격수업을 병행한다.

앞서 시 교육청은 특수 실무사 남편이 지난 7일 코로나19 확진자로 판명됨에 따라 해당 학교의 등교수업을 원격수업으로 전환했었다.

shcho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