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원희룡 "법무부 논의 새 나가, 최순실보다 더 나쁜 국정농단"

송고시간2020-07-09 11:31

댓글
'법무부 내부 문건 유출' 비판한 원희룡 제주지사
'법무부 내부 문건 유출' 비판한 원희룡 제주지사

[원희룡 제주지사 SNS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제주=연합뉴스) 고성식 기자 =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9일 "법무부 내부 논의 내용이 열린민주당 최강욱 대표에게 새어 나갔다"면서 "국정농단의 재연"이라고 주장했다.

원 지사는 "최강욱에게 새어 나간 것인지, 아니면 최강욱이 써 준 것이냐"며 "법무부 장관이 권력 끄나풀들과 작당하고 그 작당대로 검찰총장에게 지시할 때마다 검찰이 순종해야 한다면 그게 나라냐"고 말했다.

원 지사는 박근혜 전 대통령 연설문을 작성한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에 비유하며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입장문을 범죄 피의자인 최강욱과 공유했다면 (최순실 국정농단보다) 더 나쁜 국정농단"이라고 비판했다.

원 지사는 또 "(문재인) 대통령은 국정농단 헌법 유린을 더는 방치하면 안 된다. 검찰 장악을 넘어 검찰 사유화 음모를 즉각 중단하지 않으면 국민 저항에 부딪히게 될 것"이라며 "문재인 대통령의 빠른 결단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열린민주당 최강욱 대표는 8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입장문 가안을 입수해 페이스북에 올렸다가 삭제했다.

해당 글에는 '법상 지휘를 받드는 수명자는 따를 의무가 있고 이를 따르는 것이 지휘권자를 존중하는 것'이라는 내용이 담겼었다.

kos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