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호주, 자국민에 홍콩여행 재검토 권고…"보안법에 감금 위험"

송고시간2020-07-09 14:29

댓글

"홍콩보안법 애매하게 정의돼…홍콩에 머물 필요성 재검토"

홍콩보안법으로 인해 체포되는 시민[EPA=연합뉴스 자료사진]

홍콩보안법으로 인해 체포되는 시민[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재은 기자 = 호주 정부가 중국의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의 확대 적용을 경계해 자국민에게 홍콩 여행을 자제할 것을 당부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호주 정부는 홍콩보안법이 우려되는 호주인이라면 "홍콩에 머물러야 할 필요성을 재검토하라"고 9일 권고했다.

호주 정부는 "애매하게 정의된 홍콩보안법을 토대로 호주인들이 감금될 위험이 커졌을 수 있다"고 경보를 조정한 사유를 밝혔다.

중국이 이달 초부터 홍콩에서 시행하고 있는 홍콩보안법은 '고무줄 잣대'가 될 가능성 때문에 외국인들의 우려를 사고 있다.

홍콩보안법은 외국 세력과의 결탁, 국가 분열, 정권 전복, 테러 등에 가담한 이들을 최고 무기징역에 처하도록 한다.

특히 홍콩보안법은 사법처리 대상 행위를 구체적으로 적시하지 않은 채 적대적 활동을 하거나 기밀을 유출한 개인과 조직, 홍콩 밖에서 위반행위를 한 외국인까지 처벌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jangj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