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美국무부 "비건, 남북협력 美지지 재확인…대북대화 관여 지속"(종합)

송고시간2020-07-09 21:54

댓글

7∼9일 방한 관련 보도자료 "한미동맹의 힘 재확인…인도태평양 안보·번영도 논의"

비건, 외교부 방문…한미 "방위비 조속 결과도출" (CG)
비건, 외교부 방문…한미 "방위비 조속 결과도출" (CG)

[연합뉴스TV 제공]

(워싱턴=연합뉴스) 송수경 특파원 = 미국 국무부는 9일(현지시간) 스티븐 비건 부장관이 방한 기간 한국 당국자들과 만나 한미 동맹의 힘과 남북 협력에 대한 미국의 지지를 재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비건 부장관은 북한과의 대화에 관여하겠다는 미국의 준비자세를 이어갔다고 국무부가 전했다.

국무부는 이날 '비건 부장관 겸 대북특별대표의 서울 방문' 보도자료에서 이같이 방한 활동을 소개했다.

국무부는 비건 부장관이 방한 기간 강경화 외교장관, 서훈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김현종 국가안보실 제2차장, 조세영 외교부 제1차관, 이도훈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을 만났다고 전했다.

비건 부장관은 이와 함께 한국이 민주적 가치들을 유지하면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의 모범이 됐다며 높이 평가했다고 국무부는 전했다.

비건 부장관은 뜻이 맞는 나라들간의 협력과 좋은 거버넌스와 규칙에 근거한 국제 질서를 약화시키려는 이들에 의한 시도에 대응하는 것을 포함, 인도태평양 지역내 안보와 번영에 대해서도 논의했다고 국무부가 보도자료에서 밝혔다.

미중간 신냉전이 격화하는 가운데 반중(反中) 전선 참여 문제 등을 논의했음을 시사한 것으로 보인다.

국무부는 이번 보도자료에서 한미 방위비 협상 문제 관련 논의에 대해 별도로 거론하지는 않았다.

비건 부장관은 7∼9일 2박 3일의 방한 일정을 마치고 이날 일본으로 출국했다.

hankso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