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박원순과 40년 동행…김부겸 "상처가 너무 크다"

송고시간2020-07-10 08:52

댓글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부겸 전 의원은 10일 극단적 선택을 한 박원순 서울시장에 대해 "그동안 참 많은 변화를 시도하셨고 업적도 남겼다"고 말했다.

김 전 의원은 KBS라디오 '김경래의 최강시사'에 출연, "이렇게 프로그램에 나와서 이야기하는 용기가 정말 안 나는 상황"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박 시장이 우리 사회에 미친 영향도 크지만, 개인적으로는 박 시장과 서로 같이한 지가 40년 가까이 돼 간다"면서 "그래서 너무 상처나 쇼크가 크다. 안타까움을 금할 길이 없다"고 말했다.

그는 박 시장과 관련, '성추행 의혹이 지금 있는 상황'이라는 사회자의 질문에 "여러 가지로 국민 기대에 못 미친 부분이 있지만, 이 부분은 고인의 명예와 관련된 부분이라 제가 말을 덧붙이기는 조심스럽다"고 답했다.

김부겸, 연합뉴스와 인터뷰
김부겸, 연합뉴스와 인터뷰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더불어민주당 8·29 전당대회에 출마하는 김부겸 전 의원이 9일 오후 서울 종로구 연합미디어센터에서 연합뉴스와 인터뷰를 하고 있다. 2020.7.10 seephoto@yna.co.kr

solec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