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재택근무·화상수업 늘자 2분기 세계 PC 출하 급증

송고시간2020-07-10 09:42

댓글

(서울=연합뉴스) 김계환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재택근무와 화상수업 증가로 전 세계 퍼스널컴퓨터(PC) 출하량이 2분기에 급증했다.

시장조사업체인 IDC는 9일(현지시간) 2분기 세계 PC 출하량이 7천230만대로 작년 동기보다 11%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밝혔다.

판매 업체별로 보면 HP가 17.7% 증가한 1천810만대로 2분기에 가장 많은 출하량을 보였으며 레노버 그룹(1천740만대)과 델 테크놀로지스(1천200만대), 애플(560만대), 에이서 그룹(480만대) 등이 그 뒤를 이었다.

2분기 PC 출하량 증가는 코로나19에 따른 이동제한 조치로 재택근무와 화상수업이 늘면서 PC 수요도 함께 증가한 데 따른 것이다.

여기에 제조업체들이 생산량을 늘리고 코로나19 초기에 벌어진 물류 차질도 어느 정도 해결되면서 출하량이 증가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은 분석했다.

1분기에는 물류 차질 영향으로 수요 증가에도 불구하고 PC 출하량이 감소했다.

한편 크롬북은 PC 출하량 집계 대상에서 제외하는 시장 조사업체 가트너는 2분기 PC 출하량이 6천480만대로 2.8% 증가한 것으로 발표했다.

가트너 조사에서는 1천620만대를 기록한 레노버 그룹이 불과 3만2천대 차이로 HP를 제치고 1위를 차지했으며 델 테크놀로지스(1천60만대), 애플(440만대), 에이서 그룹(400만대) 순이었다.

재택근무 (PG)
재택근무 (PG)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kp@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