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제주 일노래 상설공연…18일부터 4차례 운영

송고시간2020-07-10 09:52

댓글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제주국제문화교류협회는 오는 18일부터 제주시 원도심 고씨주택에서 제주 일노래(노동요) 상설공연을 시작한다.

제주 일노래 상설공연
제주 일노래 상설공연

[제주국제문화교류협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밭과 바다에서 일하며 반복적으로 부르던 제주의 일노래를 제주도 무형문화재 제16호 제주농요 기능 보유자 김향옥씨의 목소리로 접할 수 있다.

'영주십경'과 '마당질 소리', '해녀 노 젓는 소리', '너영나영' 등 제주의 일노래와 창민요 등이 공연된다.

제주 일노래 상설공연은 고씨주택 마당에서 마이크 등 일체의 음향시스템 없이 열린다.

'사회적 거리두기' 방침에 따라 선착순으로 15명만 입장할 수 있다.

제주 일노래 상설공연은 오는 18일과 25일, 8월 1일, 8월 8일 오후 5시부터 총 4차례만 시범적으로 운영되며, 내년에는 연중 운영될 예정이다.

제주국제문화교류협회는 "제주도민에게도 잊혀가는 제주 민요를 전승하고, 관광객들에게 제주의 정체성과 역사성을 보여주는 좋은 문화 콘텐츠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bjc@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