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해찬 "민주화운동 함께한 오랜 친구…충격·애석"

송고시간2020-07-10 09:53

댓글

김태년 "비통한 소식에 참담한 심정"

취재진 질문에 인상 찌푸린 이해찬 대표
취재진 질문에 인상 찌푸린 이해찬 대표

(서울=연합뉴스) 임화영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10일 오전 고 박원순 서울시장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서 조문을 마친 뒤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이 대표는 취재진의 "고인에 대한 의혹이 있는데 당차원 대응할 것인가"는 질문에 "그건 예의가 아니다. 그런 걸 이 자리에서 예의라고 합니까"며 질타했다. hwayoung7@yna.co.kr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강민경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10일 극단적 선택을 한 박원순 서울시장에 대해 "민주당은 평생동안 시민을 위해 헌신한 고인의 삶과 명예를 기리며 고인의 가시는 길에 추모의 마음을 담는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최고위에서 "박 시장이 황망하게 유명을 달리했다"며 "충격적이고 애석하기 그지없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고인은 저와 함께 유신 시대부터 민주화운동을 해온 오랜 친구"라면서 "성품이 온화하고 부드러우면서도 의지와 강단을 가진 아주 외유내강한 분"이라고 회고했다.

이어 "1980년대 이후 시민운동의 씨앗을 뿌리고 크게 키워낸 시민운동계의 탁월한 인권변호사였다"면서 "서울시장을 맡은 후에는 서울시민을 위해 모든 힘을 쏟아 일해왔다"고 말했다.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이해찬 대표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이해찬 대표

(서울=연합뉴스) 임화영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10일 오전 고 박원순 서울시장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서 조문을 마친 뒤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hwayoung7@yna.co.kr

이 대표는 "고인이 그렇게 아끼었던 서울시정에 공백이 없도록 각별히 챙기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태년 원내대표도 "박 시장의 비통한 소식에 참담한 심정을 가눌 길이 없다"면서 "평생 시민운동에 헌신했고 서울시 발전에 업적을 남긴 박 시장의 명복을 빌며 유족에게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민주당 최고위 참석자들은 이날 검은색 옷에 검은색 넥타이를 착용했다.

solec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