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방송기술인연합회 "알맹이 쏙 빠진 '디지털 뉴딜'"

송고시간2020-07-10 10:05

댓글
한국방송기술인연합회
한국방송기술인연합회

[한국방송기술인연합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한국방송기술인연합회는 최근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발표한 디지털 뉴딜 예산에 대해 "알맹이가 쏙 빠진 정책으로, 재논의해야 한다"고 비판했다.

연합회는 10일 성명을 내고 "5G와 AI(인공지능) 융합만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비대면화와 디지털 전환에 대응하겠다는 것인가"라며 "5G와 AI라는 '디지털'에 지상파를 넣었을 때 비로소 '디지털 뉴딜'이 완성된다는 것을 인지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8천139억원 규모의 디지털 뉴딜 예산에서 지상파 방송사가 제안한 ▲5G-UHD(초고화질) 융합 공공 서비스 인프라 구축과 활성화 ▲ 실감형 교육 콘텐츠 제작과 확산 ▲ 공영 디지털 방송 콘텐츠 아카이브 구축 등의 예산이 모두 배제됐다고 지적했다.

연합회는 "디지털 뉴딜에도 취약 계층을 위한 정책이 포함돼야 한다. 하지만 5G와 AI 등 신기술은 접근성, 비용적 이유로 오히려 취약 계층에게 장벽으로 작용할 수 있다. 반면 방송은 지금도 누구나 손쉽게 접근할 수 있는 매체"라고 설명했다.

이어 "지상파 방송사가 제안한 5G-UHD 연동·융합 인프라가 구축되면 특정 시스템에 문제가 발생하더라도 텍스트부터 이미지, 영상까지 다양한 형태의 정보를 전달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lisa@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