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제조업 경기 3분기에도 '흐림'…기계·소재 부진 전망

송고시간2020-07-12 11:00

댓글

산업연구원, 경기실사지수

제조업 경기지표 하락
제조업 경기지표 하락

[제작 정연주, 조혜인 ]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기자 = 올해 3분기 제조업 경기가 2분기보다 더 좋지 않을 것으로 전망됐다.

산업연구원은 지난 6월 8~19일 국내 제조업체 1천7개를 대상으로 경기실사지수(BSI)를 조사한 결과 3분기 시황 전망은 84, 매출은 85로 집계됐다고 12일 밝혔다.

이 지수는 100을 기준으로 200에 가까울수록 전 분기 대비 증가(개선), 반대로 0에 근접할수록 감소(악화)했음을 의미한다.

3분기 전망은 시황 지수가 2분기와 동일했지만, 매출 지수는 전분기(88)보다 3포인트 떨어졌다.

주요 항목별로는 내수(84) 전망치가 하락했고, 수출(84)도 3분기 연속 감소세를 이어갔다. 설비투자(96)와 고용(96)도 전분기보다 소폭 낮아졌다.

유형별 매출 전망은 대부분 100을 밑돌았다. 정보통신기술(ICT) 부문(97), 신산업(95), 대기업(92) 등은 전분기보다 올랐지만, 기계(76), 소재(78), 중소기업(81)은 하락세가 이어졌다.

업종별로 세부적으로 보면 무선통신기기(111)가 유일하게 100을 넘은 가운데 반도체(97) 등 ICT 부문과 이차전지(100) 등이 전분기보다 상승했고, 자동차(68), 조선(75) 등 기계 부문과 화학(75), 철강(57) 등 소재 부문에선 하락세를 지속했다.

현재 경기상황을 나타내는 지난 2분기 시황(69)과 매출(68)은 모두 전분기(시황 71, 매출 70)보다 하락했다.

항목별로 보면 내수가 1분기(71)보다 2분기(69)에 2포인트 떨어졌고, 수출도 6포인트 하락한 69를 기록했다. 설비투자(95)와 고용(91)도 동반 하락했다.

국내 제조업 주요 항목별 BSI
국내 제조업 주요 항목별 BSI

[산업연구원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fusionjc@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