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함양서 폭우 속 수로 작업하던 2명 급류에 휩쓸려 사망

송고시간2020-07-13 13:57

댓글
2명 실종된 함양 수로
2명 실종된 함양 수로

[경남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함양=연합뉴스) 지성호 기자 = 13일 오전 9시 23분께 경남 함양군 지곡면 보산리 보각 마을에서 수로 복구작업을 하던 남성 2명이 급류에 휩쓸려 숨졌다.

이들은 굴삭기를 동원해 깊이 1m, 폭 1.3m 수로를 뚫다가 폭우로 갑자기 불어난 물에 휩쓸렸다.

실종된 두 사람은 2시간여 만에 수로 작업을 하던 곳에서 2∼3㎞ 떨어진 마을 인근 하천에서 모두 숨진 채 발견됐다.

이들은 마을 이장과 굴삭기 기사로 알려졌다.

사고 당시 함양에는 102㎜가량의 폭우가 내렸다.

경찰은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shchi@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