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수원서 유치원생 확진…교직원·원생 205명 전수검사(종합)

송고시간2020-07-13 21:44

댓글

시방역당국 "내일 아침까지 검사 결과 나올 것"

(수원=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경기 수원시는 영통구 영통동 진아유치원에 다니는 어린이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13일 밝혔다.

유치원 앞에 차려진 선별진료소
유치원 앞에 차려진 선별진료소

(수원=연합뉴스) 권준우 기자 = 13일 오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 진료소가 차려진 경기 수원시 영통구의 진아유치원에서 원생과 보호자들이 검사 순서를 기다리며 줄을 서 있다. 2020.7.13 stop@yna.co.kr

수원시 108번 확진자로 분류된 이 어린이는 지난 10일까지 유치원에 등원한 것으로 역학조사에서 확인됐다.

시 방역당국은 이날 오후 3시부터 해당 유치원 앞에 임시선별진료소를 설치한 뒤 의사 5명과 보건소 직원 11명을 투입해 교직원 23명과 원생 182명 등 205명에 대해 전수검사를 진행했다.

오후 9시 현재 202명의 검체 채취를 마쳤으며, 사정상 검체를 채취하지 못한 3명에 대해서는 이른 시일 안에 영통구보건소에서 검사할 예정이다.

108번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아직 나오지 않았다.

시 방역당국 관계자는 "오는 늦은 밤부터 내일 아침 사이에 진아유치원 전수검사 결과가 나올 것으로 보인다"면서 "유치원 교사와 원생이 많아 집단감염이 우려된다"고 말했다.

hedgeho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