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R마드리드, 라리가 우승에 '1승 남았다'…그라나다 2-1로 제압

송고시간2020-07-14 07:51

댓글

2경기 남기고 2위 FC바르셀로나에 승점 4점 차로 앞서

슈팅하는 벤제마
슈팅하는 벤제마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스페인 프로축구 레알 마드리드가 세 시즌 만의 프리메라리가(라리가) 정상 탈환에 단 '1승'만을 남겨뒀다.

레알 마드리드는 14일(한국시간) 스페인 그라나다의 로스 카르메네스 경기장에서 열린 2019-2020시즌 라리가 36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카림 벤제마의 결승골을 앞세워 그라나다에 2-1로 이겼다.

이로써 승점 83점(25승8무3패)을 쌓은 레알 마드리드는 2위 FC바르셀로나(승점 79·24승7무5패)와 격차를 승점 4점으로 벌렸다.

남은 2경기에서 레알 마드리드가 1승만 더 거두면 바르셀로나의 라리가 3연패를 저지하고 2016-2017시즌 이후 세 시즌 만의 우승을 확정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중단됐던 라리가가 재개한 뒤 레알 마드리드는 9경기 전승을 기록 중이다.

레알 마드리드는 전반 10분 만에 나온 페를랑 멘디의 선제골로 앞서나갔다.

멘디는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수비수 두 명을 순간 스피드로 제쳐낸 뒤 각이 거의 없는 위치에서 왼발 슈팅을 날려 그라나다 골대에 꽂았다.

6분 뒤에는 카림 벤제마가 골지역 왼쪽에서 오른발로 추가골을 뽑아 2-0을 만들었다.

레알 마드리드는 후반 5분 다윈 마치스에게 추격골을 내줬으나 1점 차 리드를 끝까지 지켜 승리를 거머쥐었다.

ah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