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홍콩 탈출한 민주화 인사 네이선 로 "목적지는 런던"

송고시간2020-07-14 09:19

댓글

트위터로 영국행 공개…"힘든 투쟁 마주할 준비됐다"

홍콩 민주화 인사 네이선 로
홍콩 민주화 인사 네이선 로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 시행을 피해 해외로 망명한 홍콩 민주화 인사 네이선 로(羅冠聰·26)가 영국 망명 사실을 밝혔다.

로는 13일(현지시간) 트위터에 "밤 비행기에 탑승했다. 내 목적지는 런던이다"라는 글을 올려 영국행을 선택한 사실을 공개했다고 BBC방송이 보도했다. 페이스북을 통해 홍콩을 떠났다고 밝힌 지 10일 만에 목적지를 공개한 것이다.

이어 "위험을 줄이기 위해 내 행방에 대해 저자세를 취했다"면서 "내가 떠나기 전 심사숙고할 기회도 없었다"고 목적지를 공개하지 않은 이유를 설명했다.

또 "현재 머무는 작은 아파트에서 여러 기자와 대화했다"고 근황을 전했다.

그는 "내가 항상 전하려고 한 메시지는 하나다. 홍콩인은 포기하지 않는다는 점"이라며 "우리는 균열되지 않았다. 반대로 우리는 다음의 힘든 투쟁을 마주할 준비가 잘됐다"고 강조했다.

영국행을 밝힌 네이선 로 트위터
영국행을 밝힌 네이선 로 트위터

[네이선 로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로는 조슈아 웡 등과 함께 2014년 '우산혁명'을 이끈 민주화 인사다.

우산혁명은 2014년 79일 동안 대규모 시위대가 홍콩 도심을 점거한 채 벌인 민주화 시위로, 그는 2016년 홍콩 입법회 선거에 출마해 당선됐다.

그러나 홍콩 기본법에 부합하는 의원선서를 하지 않아 의원 자격을 잃었다.

최근 홍콩보안법이 통과되자 로는 자신이 중국 당국에 체포될지 모른다고 말해왔다.

지난 1일 미국 하원 청문회에 화상으로 출석해서도 "체포될지 모른다는 두려움으로 홍콩으로 돌아가는 것이 걱정된다"고 진술했다.

그는 이날 트위터에서도 "다음 시위 또는 다음 청문회 참석이 구금으로 이어질지도 모른다면 어떻게 장기적 관점을 가질 수 있겠느냐"고 호소했다.

실제로 온라인에선 로를 포함, 민주화 인사 54명의 이름이 담긴 '체포 블랙리스트'가 나돌았다.

luci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