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정총리, 국회에 공수처 조속 출범 협조 요청

송고시간2020-07-14 10:11

댓글
의사봉 두드리는 정세균 국무총리
의사봉 두드리는 정세균 국무총리

(세종=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14일 오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세종-서울간 영상으로 연결해 열린 국무회의에서 의사봉을 두드리고 있다. 2020.7.14 kjhpress@yna.co.kr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는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법 시행을 하루 앞둔 14일 "공수처가 하루속히 문을 열고 일을 시작할 수 있도록 국회의 적극적 협조를 부탁한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정부세종청사에서 주재한 국무회의에서 "공수처가 출범하려면 공수처장이 임명돼야 하고 후속 입법이 이뤄져야 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정부는 2월 공수처 설립준비단을 발족, 관련 법령 정비와 사무공간 조성 등 공수처의 안정적인 업무 수행을 위한 준비를 마쳤다"고 강조했다.

내년도 최저임금이 올해보다 1.5% 오른 8천720원으로 결정된 것과 관련해선 "최저임금위원회가 코로나19로 어려워진 경제와 고용 상황, 노동자의 생활 안정, 현장 수용성 등을 종합 고려해 쉽지 않은 결정을 한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최저임금은 사회 불평등의 골이 깊어지지 않도록 하는 안전판이지만 그렇다고 기업과 소상공인이 감당하지 못할 수준이 되어선 의도한 효과를 기대하기 어렵다"며 노사 협력을 당부했다.

se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