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옻칠 공예 본고장 통영에서 옻칠·나전 특별전

송고시간2020-07-14 14:24

댓글

통영옻칠미술관서 10월 18일까지…창작작품 26점 전시

전시회 소개자료
전시회 소개자료

[통영옻칠미술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통영=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국내 유일 옻칠작품 전문 전시관인 경남 통영옻칠미술관은 15일부터 '천년을 잇는 옻칠과 나전 작품전'을 연다고 14일 밝혔다.

우리나라 옻칠·나전을 대표하는 작가 9명이 창작한 작품 26점을 전시한다.

통영옻칠미술관 설립자이자 현대 옻칠 예술 선구자로 꼽히는 김성수 등 2명을 제외한 7명은 나전칠기, 옻칠 등 분야 국가무형문화재 또는 서울시 무형문화재 기능보유자들이다.

10월 18일까지 작품전을 한다.

통영은 옻칠 공예의 전통이 면면히 이어져 내려오는 곳이다.

조선시대 삼도수군통제영 산하에 각종 군수품을 공급하던 12공방에서 나전칠기를 비롯한 다양한 옻칠 공예품이 제작했다.

seam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