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홍남기, 18일 G20 재무장관회의 참석…코로나 대응 공조 촉구

송고시간2020-07-15 14:22

댓글

G20 국제금융체제 공동의장국 자격으로 선도발언 예정

홍남기 부총리
홍남기 부총리

[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연합뉴스) 차지연 기자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오는 18일 화상으로 진행되는 제3차 주요 20개국(G20) 재무장관 및 중앙은행총재 회의에 참석한다.

15일 기재부에 따르면 이번 회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공조방안과 세계 경제, 금융시장 안정 등과 관련한 G20의 성과를 논의하기 위한 자리다.

홍 부총리는 G20 국제금융체제 공동의장국 자격으로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 대비를 위한 G20 차원의 긴밀한 정책 공조를 촉구하는 선도발언에 나선다.

그는 구체적으로 한국의 코로나19 방역·경제대응 경험을 공유하고 경제·사회 구조혁신, 사회안전망 확충 등 포용성 강화의 필요성을 강조할 예정이다.

저소득국 채무 유예의 효과성을 높이고 비대면화·디지털화에 따른 디지털 인프라 구축 필요성도 역설할 계획이다.

이번 회의에는 주요 20개국 및 초청국(스페인·싱가포르·스위스·요르단·아랍에미리트·베트남·세네갈)의 재무장관과 중앙은행 총재, 국제통화기금(IMF),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세계은행(WB), 금융안정위원회(FSB) 등 주요 국제금융기구 대표가 참석한다.

한편, 회의에 앞서 16∼17일에는 G20 재무차관회의가 열린다. 한국에서는 허장 기재부 국제경제관리관이 대표로 참석한다.

charg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