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성남서 60대 여성 감염…골프장 확진자의 부인

송고시간2020-07-15 21:30

댓글

(성남=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경기 성남시는 분당구 정자동에 사는 63세 여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선별진료소 코로나19 검사
선별진료소 코로나19 검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 2일 확진된 성남 176번 환자(68세)의 아내로 자가격리 중이었다.

성남 176번 환자는 지난달 25일 경기 광주시의 한 골프장에서 의정부 50번 환자(지난 1일 확진)와 골프를 친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과 함께 골프장을 찾은 여주 1번 환자(68세·여주시 오학동)도 확진 판정을 받아 골프장과 관련한 코로나19 첫 전파 사례로 파악됐다.

cha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