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인천 이어 시흥 수돗물에서도 유충 발견…시 조사 착수

송고시간2020-07-16 10:16

댓글

(시흥=연합뉴스) 김광호 기자 = 인천에 이어 경기 시흥시 가정집 수돗물에서도 유충이 발견됐다는 신고가 접수돼 시가 조사에 나섰다.

시흥 아파트 수돗물에서 발견된 유충
시흥 아파트 수돗물에서 발견된 유충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시흥시 하상동 A아파트에 사는 주민 정모(48)씨는 16일 "아침에 중학생 아들이 세수하기 위해 세면대에서 수돗물을 틀었는데 유충이 나왔다"며 "4∼5㎜ 크기의 유충은 살아 움직였다"고 말했다.

그는 "유충이 아주 작아 다른 주민들은 발견하지 못했을 수도 있을 것 같다"며 "시에서 빨리 조사를 해야 할 것 같아 신고했다"고 덧붙였다.

전체 822세대인 이 아파트 관리사무소는 주민들로부터 아직 유충 발견 신고가 접수된 것은 없다고 밝혔다.

신고를 접수한 시흥시 맑은물사업소는 해당 아파트 다른 주민들을 대상으로 유충 발견 여부 및 원인 조사에 나섰다.

이 일대 수돗물은 연성정수장에서 공급되고 있다.

시 관계자는 "활성탄을 이용한 정수장의 고도처리 과정에서 유충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며 "다만 연성정수장은 아직 활성탄을 사용하지 않고 있어 조사해 봐야 유충 발생 여부 및 원인을 알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최근 인천에서는 서구 등 곳곳의 수돗물에서 유충이 발견돼 시민들의 불안감이 확산하고 있다.

kwang@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