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대구시 "모든 시민에게 2차 긴급생계자금 지급"(종합2보)

송고시간2020-07-16 12:10

댓글

"총 2천430억 규모 1인당 10만원"…권영진 시장 "추석 전 지급 완료 희망"

서민생계지원위원회가 지원방법·절차 마련…"지급시기 8월말∼9월초 예상"

권영진 대구시장
권영진 대구시장

[대구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구=연합뉴스) 홍창진 기자 = 대구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한 2차 긴급생계자금을 모든 시민에게 지급한다고 16일 밝혔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이날 오전 시청 상황실에서 담화문을 발표하고 1차 긴급생계자금, 정부 재난지원금 지급이 종료되는 다음 달 이후 긴급생계자금을 추가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권 시장은 "모든 시민에게 1인당 10만원씩 지급하도록 계획했다"며 "서민생계지원회에서 논의하겠지만, 추석 전까지 지급이 완료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시는 시비 1천918억원에 국비 512억원을 더해 총 2천430억원 규모 재원을 마련했다.

구체적인 지원 방법 및 절차는 코로나19 서민생계지원위원회에서 정한다.

1차 때와 달리 지원 대상을 모든 시민으로 확대한 것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발생한 충격을 완화하고 고통의 시간을 인내한 시민에게 위로가 되도록 하기 위해서라고 시는 설명했다.

시는 2차 긴급생계자금 예산 확보를 위해 지난달부터 재난대책비,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지방비 매칭 잔액 등을 동원하고 실·국별 세출예산에 대해 고강도 구조조정을 했다.

권영진 시장은 "1차 긴급생계자금 지급 시 발생한 우려 사항을 보완해 시민에게 불편함이 없도록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긴급생계자금 실무를 맡은 대구시 한 관계자는 "추석 연휴 전까지 지급을 마치려면 8월 말에서 9월 초에 지급하기 시작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realis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