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원정도박 혐의 약식기소 양현석, 정식 재판 받는다(종합)

송고시간2020-07-21 10:58

댓글
양현석(51)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
양현석(51)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주환 기자 = 해외에서 억대 원정도박을 벌인 혐의(도박)로 올해 5월 약식기소된 양현석(51) 전 YG엔터테인먼트 대표 프로듀서가 정식 재판을 받게 됐다.

21일 서울서부지법에 따르면 약식기소 사건을 맡은 재판부는 양 전 대표 등 4명을 지난 16일 정식 재판에 회부했다.

법원 관계자는 "사건 내용상 서면 심리만으로 판단하기에는 부적절하다고 봤다"며 "신중한 심리를 위해 정식 재판 절차에 회부했다"고 밝혔다.

곧 열리는 정식 재판은 형사9단독 박수현 판사 심리로 진행된다.

약식기소란 검찰이 정식 재판 대신 서면 심리만으로 벌금이나 과태료를 부과해달라고 청구하는 절차다. 당사자나 재판부가 이의를 제기할 경우 정식 재판에 넘겨진다.

양 전 대표는 2015년 7월부터 2019년 1월까지 총 7회 출국해 미국 라스베이거스 카지노에서 다른 일행과 함께 총 33만5천460달러(약 3억8천800만원) 상당의 도박을 한 혐의를 받는다.

양 전 대표를 수사한 경찰은 상습도박 혐의로 기소 의견을 달아 검찰에 송치했으나, 검찰은 판례와 도박 횟수 등을 고려해 상습도박은 성립하지 않는다고 보고 단순 도박 혐의로 약식기소했다.

첫 재판 기일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juju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