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윤영찬 문정복, 태영호 "전향 확실?…변절자 발악"(종합)

송고시간2020-07-23 21:22

댓글
의사진행 발언 하는 태영호
의사진행 발언 하는 태영호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미래통합당 태영호 의원이 23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외교통일위원회 인사청문회에서 의사진행 발언을 하고 있다. 2020.7.23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윤영찬 의원은 23일 탈북민 출신인 미래통합당 태영호 의원을 향해 "언론의 자유가 보장된다고 아무 얘기나 해도 된다고 생각한다면 자유민주주의에 대해 좀 더 배우셔야겠다"고 말했다.

윤 의원은 페이스북에서 태 의원의 이날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인사청문회 발언을 거론하면서 "본인은 사상의 전향을 확실히 한 걸까"라고 썼다.

이어 "북한에서 54년 동안 살다 망명한 통합당 국회의원이라는 분이 여당 원내대표를 지낸 4선 의원을 향해 '사상 전향을 했느냐'고 다그치는 웃지못할 현실에 쓴웃음이 나온다"고 덧붙였다.

같은 당 고민정 의원도 페이스북에서 "더이상 시대착오적 마녀사냥식 사상검증은 안된다"며 "다시는 대한민국 국민이 맞는지 의문이 가는 발언은 들려오지 않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문정복 의원은 태 의원의 전날 대정부질의를 언급하면서 "변절자의 발악으로 보였다"고 했다.

그는 "태 의원은 대한민국의 민주화 과정에 대한 의식이 모자란 것"이라며 "북에서 대접받고 살다가 도피한 사람이 할 소리는 아니다"라고 쏘아붙였다.

id@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