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사진톡톡] 장맛비가 무섭다냥

송고시간2020-07-25 06:00

댓글
장마냥?
장마냥?

차량 밑에서 비 피하는 고양이 김동민 기자

(서울=연합뉴스) 윤동진 기자 = 무서운 장마철입니다. 일본과 중국에선 장마로 인한 피해소식이 들려옵니다. 일본은 이번 장마때 기록적 폭우로 인한 인명 피해가 계속 늘고 있어 일본 정부에서는 지난 14일 열린 각의에서 규슈를 중심으로 한 폭우 피해를 '특정비상재해'로 지정했습니다.

홍수로 물에 잠긴 일본 마을
홍수로 물에 잠긴 일본 마을

교도통신

중국에서는 한 달 넘게 계속된 폭우로 중국 남부 지방에 1998년 대홍수 이후 최악의 물난리가 난 가운데 싼샤(三峽)댐의 수위가 댐 건설 후 사상 최고치에 육박하는 등 긴장이 고조되고 있습니다.

강물 흐름 차단한 중국 후베이성의 대규모 산사태
강물 흐름 차단한 중국 후베이성의 대규모 산사태

신화통신

장마전선이 일본과 중국에 머물며 상대적으로 괜찮았던 우리나라도 이번 주 들어서면서 강풍을 동반한 폭우로 부산에서는 시간당 80㎜가 넘는 폭우가 쏟아지면서 지하철역이 침수돼 전동차 무정차 통과 사태까지 빚어졌습니다.

물바다된 지하철 부산역사
물바다된 지하철 부산역사

독자 제공

'장마'는 여름철 우리나라에 오랜 기간 지속해서 많은 비를 내리는 주요 강수 현상으로, 우리나라를 포함한 동아시아 지역은 일반적으로 남쪽의 열대성 기단과 북쪽의 한대성 기단이 만나서 형성되는 정체전선의 영향을 받아 장기간 많은 양의 비가 내리게 됩니다. 이러한 현상을 우리나라에서는 장마, 중국에서는 메이유(Meiyu), 일본에서는 바이우(Baiu)라고 부릅니다.

이 '장마'는 매년 우리나라에서도 전국 곳곳에 피해를 줬습니다. 호우 예측과 철저한 사전 대비로 인해 상습 침수 피해를 보는 곳은 많이 줄었지만 그래도 자연재해는 예기치 않게 우리를 덮치곤 했습니다.

논산 주민 헬기구조. 1987년
논산 주민 헬기구조. 1987년

연합뉴스 자료사진

가로수에 매달려 구조 기다리는 광주 시민들. 1989년
가로수에 매달려 구조 기다리는 광주 시민들. 1989년

연합뉴스 자료사진

문산 시민 구조 위해 투입된 수륙양용 장갑차. 1999년
문산 시민 구조 위해 투입된 수륙양용 장갑차. 1999년

연합뉴스 자료사진

풍납동 침수 현장. 1984년
풍납동 침수 현장. 1984년

연합뉴스 자료사진

파주 문산읍에서 구조 요청하는 시민들. 1999년
파주 문산읍에서 구조 요청하는 시민들. 1999년

연합뉴스 자료사진

침수된 서울 도심 도로. 1998년
침수된 서울 도심 도로. 1998년

연합뉴스 자료사진

장마철 폭우가 무서운 건 동물 친구들도 마찬가집니다. 동물적 본능으로 목숨을 건 필사의 탈출을 벌이거나 주인의 손길에 구사일생하기도 합니다.

'높은 곳으로' 1990년
'높은 곳으로' 1990년

연합뉴스 자료사진

경기도 연천군 한 농가 축사 지붕 위에 피신한 강아지들. 1996년
경기도 연천군 한 농가 축사 지붕 위에 피신한 강아지들. 1996년

연합뉴스 자료사진

침수 택시 위에서 휴식 취하는 오리. 2001년
침수 택시 위에서 휴식 취하는 오리. 2001년

진성철 기자

비닐하우스에 매달린 소. 1990년
비닐하우스에 매달린 소. 1990년

연합뉴스 자료사진

'나 좀 살려주개' 2006년
'나 좀 살려주개' 2006년

연합뉴스 자료사진

집사가 셋
집사가 셋

EPA

주인님밖에 없어요. 1995년
주인님밖에 없어요. 1995년

연합뉴스 자료사진

춘천 동물원 침수, 호랑이 살려.
춘천 동물원 침수, 호랑이 살려.

연합뉴스 자료사진

물 만난 오리. 2006년
물 만난 오리. 2006년

최재구 기자

수탉 구하기
수탉 구하기

EPA

살았다냥
살았다냥

EPA

강아지 구출 작전 중
강아지 구출 작전 중

EPA

'고맙소'
'고맙소'

EPA

동물원 곰 '장맛비 무서워'
동물원 곰 '장맛비 무서워'

TASS

폭우에 잠겨버린 말 방목지. 2007년
폭우에 잠겨버린 말 방목지. 2007년

김호천 기자

한강 잠수교에 올라온 숭어. 2012년
한강 잠수교에 올라온 숭어. 2012년

최재구 기자

기상청에 따르면 올해 장마는 다음 주면 마무리 수순에 접어들 전망이라고 합니다. 그동안 우산 잘 챙기시고 호우 피해 대비 잘 하셔요.

mon@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