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코로나19 극복 노사정 합의안 내일 의결…민주노총 빼고 서명

송고시간2020-07-27 11:54

댓글

경사노위 본위원회 열어 의결…본격적인 이행 방안 논의

경제사회노동위원회
경제사회노동위원회

[연합뉴스TV 제공]

(세종=연합뉴스) 이영재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노사정 합의안이 28일 대통령 직속 사회적 대화 기구인 경제사회노동위원회(경사노위)에서 의결돼 본격적인 이행 단계에 들어간다.

박종필 고용노동부 대변인은 27일 정부세종청사에서 한 정례 브리핑에서 "내일 경사노위 본위원회가 열린다"며 "민주노총을 제외한 노사정 5개 주체가 참여해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노사정 합의안에 서명할 것"이라고 밝혔다.

민주노총을 포함한 노사정 6개 주체는 지난 5월 정세균 국무총리를 중심으로 출범한 노사정 대표자회의에서 40여일의 논의를 거쳐 노사정 합의안을 내놨으나 민주노총은 지난 23일 임시 대의원대회에서 최종적으로 추인을 거부했다.

이에 따라 나머지 5개 주체가 경사노위에서 노사정 합의안을 의결하고 경사노위를 중심으로 합의안의 이행 방안을 논의하기로 한 것이다.

노사정 합의안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고용 유지, 기업 살리기, 사회 안전망 확충 등의 방안을 담고 있다. 경사노위의 최고 의결 기구인 본위원회가 열리는 것은 지난해 10월 이후 9개월 만이다.

ljglor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