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말 안 듣는다' 길거리에서 10세 아들 흉기로 위협한 친모 입건

송고시간2020-07-30 09:19

댓글
서울강동경찰서
서울강동경찰서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장우리 기자 = 말을 듣지 않는다며 길에서 아들을 흉기로 위협한 친모가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강동경찰서는 아동복지법 위반 혐의로 30대 A씨를 조사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A씨는 이달 22일 오후 8시 20분께 서울 강동구 천호동의 한 주택가에서 아들 B(10)군의 머리채를 잡고 끌고 다니다가 흉기로 위협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아들이 말을 듣지 않아 훈육하다가 벌어진 일'이라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B군의 진술을 바탕으로 정확한 범행 경위를 조사할 것"이라며 "목격자 등 참고인 조사까지 마친 뒤 친모의 구속 여부를 고민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iroow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