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안전한 여름휴가 위한 문화유산 방문 코스 7선

송고시간2020-07-30 18:12

댓글

'천년 정신의 길' '소릿길' '설화와 자연의 길' 등

(서울=연합뉴스) 임동근 기자 = 문화재청과 한국문화재재단은 여름 휴가철을 맞아 여행객이 '코로나19'를 피해 전국 각지의 문화유산에서 안전하게 휴가를 즐길 수 있도록 7개의 '한국 문화유산 방문코스'를 소개한다고 30일 밝혔다.

코스는 실외에서 거리두기를 하면서 여가를 즐길 수 있는 장소들로 구성됐다.

문화유산 방문 캠페인 안내 인포그래픽
문화유산 방문 캠페인 안내 인포그래픽

[한국문화재재단 제공]

'천년 정신의 길'은 천년고도 경주와 정신문화 수도인 안동의 명소를 포함하고, '백제 고도의 길'은 충남 공주와 부여, 전북 익산에서 백제 문화를 만끽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소릿길'에서는 전라남북도의 민요를 감상할 수 있고, '설화와 자연의 길'에서는 제주도의 자연과 문화를 경험할 수 있다.

또 '왕가의 길'은 서울·인천·경기 지역의 궁궐과 산성을 중심으로 구성됐고, '서원의 길'과 '수행의 길'에서는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서원과 산사를 돌아볼 수 있다.

아울러 문화재청과 한국문화재재단은 문화유산을 돌아보며 기념으로 도장을 찍을 수 있도록 '문화유산 스탬프 북'을 선보였다. 경복궁, 창덕궁 등 문화유산 각 거점에서 받을 수 있다. 이용자에게는 스탬프 3개 온열안대 2개(1만명), 3코스 10개 이상 메쉬파우치(1천500명), 5코스 20개 이상 전통문화테마숍(KH Mall) 홈페이지 내 상품(최대 10만원, 500명)을 증정한다.

문화유산 방문 캠페인 홍보관 조감도
문화유산 방문 캠페인 홍보관 조감도

[한국문화재재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문화유산 방문 캠페인' 홍보와 방문 활성화를 위한 '이동식 홍보관'도 운영한다. 안동 하회마을(7월 31일∼8월 17일), 경주 대릉원(8월 19∼30일), 서귀포 성산 일출봉(9월 4∼13일), 제주 거문오름·세계자연유산센터(9월 14∼20일), 조선왕릉문화제가 열리는 구리시 동구릉(9월 25∼30일) 등에 마련된다.

홍보관에서는 가상현실(VR) 문화유산 영상 체험, '나만의 문화유산 여행 계획 짜기', '국가무형문화재 공예 시연 및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VR안경, 시어터박스, 문화유산 방문코스 가이드북, 교통카드 등 기념품을 받을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문화유산 방문 캠페인 홈페이지(www.cha.go.kr/visit) 참조.

dklim@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