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서울 도림천 물 갑자기 불어나 20여명 고립…1시간여만에 구조(종합)

송고시간2020-08-01 18:12

댓글
도림천에 고립된 남성 구조하는 경찰
도림천에 고립된 남성 구조하는 경찰

[독자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치연 김철선 기자 = 1일 오후 1시 1분께 서울 영등포구 대림역 인근 도림천 산책로에서 하천물이 갑자기 불어나 행인 20여명이 고립됐다가 무사히 구조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들은 밧줄 등을 이용해 오후 2시 16분께 25명을 구조했다.

부상 등 인명피해는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도림천 옆 산책로를 지나다가 집중 호우로 하천 수위가 갑자기 높아지면서 사람들이 고립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같은 날 오후 2시께 영등포구 대림역 5번 출구 인근 도림천에 고립된 60대 남성은 경찰에 구조됐다.

소방당국의 협조 요청에 따라 도림천 주변을 순찰하던 경찰은 해당 남성을 발견하고 비상용 튜브를 이용해 구조한 것으로 전해졌다.

chic@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