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압타바이오, 당뇨병성신증 치료제 체코 임상 2상 착수

송고시간2020-08-04 11:36

댓글

"유럽 4개국 모두 2상 시험 승인 완료…이달 내 첫 투약"

(서울=연합뉴스) 계승현 기자 = 항암치료제 및 당뇨합병증 치료제 개발업체 압타바이오[293780]는 체코 의약품관리국으로부터 당뇨병성신증 치료 후보 물질 'APX-115'의 임상 2상 시험계획(IND)을 승인받았다고 4일 밝혔다. 이로써 유럽 4개국 임상 2상 IND 승인이 모두 완료됐다.

압타바이오 CI
압타바이오 CI

[압타바이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회사는 지난 3월 헝가리, 체코, 세르비아, 불가리아 등 유럽 4개국에 APX-115에 대한 IND를 제출했다. 지난 5월 13일 헝가리, 6월 8일 불가리아, 6월 9일 세르비아에서 순차적으로 승인이 났다.

이번 체코 추가 승인으로 압타바이오는 임상 2상에 속도를 낼 방침이다.

임상은 4개국 총 22개 기관에서 환자 140명을 대상으로 이뤄지며, 이달 내 환자군을 모집하고 투약을 개시한다.

APX-115 작용 기전은 체내 존재하는 7가지 '녹스'(NOX) 효소를 억제해 당뇨합병증을 치료하는 원리다. 해당 효소가 체내에서 과다 생성되면 활성산소량도 비대해져 섬유화와 염증을 유발해 심각한 질병을 초래한다.

ke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