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강경화 "국격 걸맞게 말·행동 신중해야"…공관 부임자에 당부

송고시간2020-08-05 15:20

댓글

(서울=연합뉴스) 한상용 기자 =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5일 재외공관에 새로 부임하는 직원들에게 "우리 국격에 걸맞게 말과 행동에 신중을 기하여 주시길 당부한다"고 밝혔다.

강 장관은 이날 서울 종로구 외교부 청사에서 열린 '공관 부임자 임용장 수여 및 부임 선서식' 모두발언에서 "재외공관은 대한민국의 국익을 위해 다양한 역할과 기능을 수행하고 또한 나라를 대표하는 기관"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강 장관의 당부는 한 외교관이 뉴질랜드 근무 당시 현지인 직원에 대한 성추행 의혹으로 수사를 받는 상황을 염두에 둔 것으로 보인다.

강 장관은 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등에 따라 재외국민 보호에 더욱 힘써 달라고 강조했다.

그는 "현재 427명의 해외 체류 우리 국민이 확진자로 고생하고 있다"면서 "재외국민 보호 업무는 앞으로도 계속 강도 높은 공관의 업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공관원들이야말로 재외국민과 동포들이 가장 가깝게 만나는 대한민국"이라며 "강한 자긍심과 소명 의식을 갖고 매사에 임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
강경화 외교부 장관

(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지난 7월28일 오후 서울 외교부에서 미중 갈등 상황을 평가·공유하고 대응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열린 제3차 외교전략조정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0.7.28 jieunlee@yna.co.kr

gogo213@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