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도쿄 신규 확진 9일째 200명 넘어…"10%는 가정내 감염"

송고시간2020-08-05 15:30

댓글

(도쿄=연합뉴스) 박세진 특파원 = 일본 수도 도쿄에서 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63명 나왔다.

도쿄도(都)는 이날 파악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263명이라고 발표했다.

도쿄의 하루 확진자 수가 200명을 넘은 것은 지난달 28일 이후 9일째다.

도쿄의 하루 확진자 수는 지난 1일 472명으로 최다치를 기록한 후 200~300명대를 유지하고 있다.

(도쿄 EPA=연합뉴스) 마스크 쓴 행인들이 지난 3일 도쿄 번화가인 시부야의 횡단보도를 건너고 있다.

(도쿄 EPA=연합뉴스) 마스크 쓴 행인들이 지난 3일 도쿄 번화가인 시부야의 횡단보도를 건너고 있다.

지난 1주일간의 도쿄 신규 감염자는 2천424명으로, 하루 평균 346명 수준이다.

이날까지 도쿄의 누적 확진자는 1만4천285명이 됐다.

도쿄도는 술을 파는 음식점과 노래방 등 유흥업소를 중심으로 감염이 퍼지는 것을 막기 위해 지난 3일부터 해당 업소의 영업시간을 오후 10시까지 단축하도록 요청하고 있다.

아울러 10명 이상 모이는 대규모 회식을 자제하고, 소규모 모임이라도 가까운 거리에서 대화하는 것을 피해 달라고 당부하고 있다.

고이케 유리코(小池百合子) 도쿄도 지사는 이날 기자회견에서 "어제 감염이 확인된 300여명 중 가정 내 감염 사례가 10% 정도였다"며 별도 치약을 사용하는 등 가족 간 전염을 막는 데 신경을 써야 한다고 말했다.

parks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