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해찬 "재난지역 선포절차 신속하게"…내일 현장방문

송고시간2020-08-05 16:14

댓글
발언하는 이해찬 대표
발언하는 이해찬 대표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가 5일 오전 서울 여의도 한국거래소 서울사무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미래전환 K뉴딜위원회 뉴딜펀드 정책간담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2020.8.5 see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홍규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5일 수해 현장에 대한 특별재난지역 선포와 관련해 "실무적으로 검토하는 절차를 최소화해달라"며 정부에 신속한 대응을 촉구했다.

이 대표는 이날 비공개 최고위원회의에서 "이재민들에게 추가 피해가 없어야 하고 더 큰 고통을 드리지 않겠다"며 이같이 발언했다고 허윤정 대변인이 전했다.

이 대표는 또 "오랫동안 비가 와서 지반 약화로 추가 피해가 예상되는 지역들에 대해 더 꼼꼼히 지방자치단체가 챙겨야 한다"고 당부했다고 한다.

이 대표는 6일 경기 안성시 수해 현장을 방문해 주민 피해 상황과 정부 및 지자체 대응을 점검할 예정이다.

한편 강훈식 수석대변인과 송갑석 대변인은 각각 충남도당, 광주시당 위원장에 출마하면서 대변인직 사직서를 제출했으나 당 지도부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이들을 재임용하는 것으로 결론 내렸다.

허 대변인은 "공정경쟁을 위해 당직을 사퇴한 것이지만 두 사람 모두 각 시도당에서 단수 후보로 출마했다는 점을 고려해 재임용했다"고 설명했다.

yumi@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