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의협 "흉기난동 희생 의사 애도…가해자 엄정처벌해야"

송고시간2020-08-05 17:08

댓글

(서울=연합뉴스) 계승현 기자 = 대한의사협회(의협)는 5일 부산 정신병원에서 환자가 휘두른 흉기에 찔린 의사가 숨진 사건에 대해 철저한 수사와 엄중한 처벌을 촉구했다.

의협은 이날 성명에서 "2018년 말 임세원 교수가 진료 중 환자의 흉기에 의해 사망한 사건의 충격이 가시기도 전에 또다시 참변이 벌어져 의료계는 말할 수 없는 슬픔에 잠겼다"며 이같이 요구했다.

'임세원법' 제정 추진(PG)
'임세원법' 제정 추진(PG)

[이태호, 정연주 제작] 일러스트

의협은 "가해자는 퇴원 명령에 불만을 품고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며 "의사의 진료권이 의료기관에서 제대로 지켜지지 않는 현실의 단면"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범행 전반에 대한 철저한 수사와 엄중한 처벌을 사법당국에 요구한다"며 "의료인을 대상으로 한 폭력에 대해 우리 사회 전반의 문제의식이 제고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앞서 이날 오전 부산 북구 한 신경정신과 전문병원에서 입원 환자가 의사를 흉기로 찌르는 사건이 발생했다. 해당 의사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던 중 끝내 숨졌다.

ke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