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윤두현 의원 "교통약자 안전을 위해 단속카메라 확대해야"

송고시간2020-08-05 19:07

댓글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미래통합당 윤두현 의원(경산)은 5일 교통약자 보행 안전 강화를 위해 도로교통법 개정안을 발의했다고 밝혔다.

미래통합당 윤두현 의원
미래통합당 윤두현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개정안은 노인보호구역과 장애인 보호구역 내 속도위반 및 불법 주정차 단속을 위한 교통 단속카메라 설치를 확대하는 내용을 담았다.

경찰청이 윤 의원실에 제출한 '노인 및 장애인 보호구역 내 교통단속 카메라 설치 현황'을 보면 전국 1천932개 노인보호구역에 단속카메라 설치 대수는 총 39대로 설치율이 2%로 집계됐다.

특히 경북에는 단 한 대도 설치되지 않은 것으로도 나타났다.

장애인 보호구역도 전국 97개소에 단속카메라 설치는 5대로 설치율이 5%에 불과했다.

윤 의원은 "노인교통사고는 고령화 시대의 여파로 급격히 늘었지만, 대중의 관심에서 벗어나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노인보호구역 및 장애인 보호구역 내 보행 안전 강화를 시작으로 소외된 교통약자에 대한 정책적 배려를 확대해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mtkht@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