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실책 2개에 무너진 kt 김민수…7실점-2자책점

송고시간2020-08-05 20:22

댓글
kt 김민수 역투
kt 김민수 역투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5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KBO 프로야구 kt wiz와 키움 히어로즈의 경기. kt 선발 투수 김민수가 역투하고 있다. 2020.8.5 yatoya@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중요한 순간마다 수비수들이 결정적인 실책을 범하니 이겨낼 재간이 없었다.

kt wiz의 선발 투수 김민수(28)가 계속된 야수들의 실수에 무너졌다.

김민수는 5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프로야구 KBO리그 키움 히어로즈와 원정 경기에 선발 등판해 4이닝 6피안타(1홈런) 2볼넷 3탈삼진 7실점을 기록했다. 자책점은 단 2점이었다.

김민수는 3회에 흔들렸다. 그는 상대 팀 박준태에게 1루 내야 안타를 허용했지만, 후속 타자 서건창을 내야 땅볼로 유도했다.

그런데 2루수 박경수가 공을 놓치며 모든 주자가 살았다.

아웃 카운트를 한 개도 올리지 못한 김민수의 제구는 크게 흔들리기 시작했다.

결국 후속 타자 김하성에게 좌월 3점 홈런포를 얻어맞으며 주저앉았다.

4회에도 비슷한 상황이 재연됐다.

김민수는 선두 타자 박병호를 중견수 뜬 공으로 유도했는데, 외야수들이 포구를 미루면서 공을 놓쳤다.

김민수는 후속 타자 김혜성에게 볼넷, 박준태에게 몸에 맞는 공을 내주는 등 크게 흔들렸다.

계속된 2사 만루에서 김하성, 애디슨 러셀에게 연속 적시타를 허용하며 0-6이 됐다.

kt의 어설픈 수비는 계속됐다. 이후 이정후의 강습 타구를 1루수 강백호가 잡지 못하면서 내야 안타가 됐고, 그 사이 3루 주자 김하성이 홈을 밟았다.

김민수는 5회 유원상에게 공을 넘기고 강판됐다.

cycle@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