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진도개테마파크, 주말 공연 입장객 300명 이내로 제한

송고시간2020-08-06 10:53

댓글

코로나19 예방 사회적 거리 두기 차원

진도군청 전경
진도군청 전경

[진도군 제공]

(진도=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진도군이 천연기념물 제53호 진도개의 우수성을 체험할 수 있는 진도개테마파크 공연 입장객 수를 300명 이내로 제한한다.

군은 코로나19로 중단한 진도개테마파크 공연(평일, 주말)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공공시설 운영제한 조치 완화 결정에 따라 1일부터 재개했다.

휴가철을 맞아 진도를 찾는 관광객들의 필수 코스 중 하나인 진도개테마파크 평일·주말 공연장 등 2개 시설에 대해 정기적인 소독 등 방역 수칙을 실천하고 있다.

특히 주말 공연장 관람석 600석 중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입장 관광객 수를 300명으로 제한하기 위해 차단봉을 설치·운영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6일 "이용 수칙을 최대한 지키면서 관광객들이 진도개테마파크 시설과 공연 관람에 불편함이 없도록 운영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chog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