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충북선 대전∼충주 구간 무궁화호 10일부터 하루 12회 운행

송고시간2020-08-06 16:17

댓글

한국철도, 첫차·막차 늘려…태백선·영동선 운행 중단은 계속

충북선 인등터널 피해 현장
충북선 인등터널 피해 현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한국철도(코레일)가 충북선 집중호우 피해 복구 장기화로 인한 통근 이용객 불편 최소화를 위해 오는 10일부터 대전∼충주 구간 무궁화호를 2회 증편해 하루 12회 운행한다.

추가 운행 열차는 충주역에서 대전역까지 가는 첫차(06:12→07:52)와 대전역에서 충주역까지 가는 막차(21:30→23:08)다.

앞서 한국철도는 이번 집중호우로 인한 선로피해로 대전역∼제천역 간 22회 운행하던 충북선 열차를 대전역∼충주역 간 10회 운행으로 단축 조정했다.

피해 규모가 워낙 커 복구에는 1개월 이상 걸릴 전망이다.

한국철도 관계자는 "추가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선로 점검과 복구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태백선 제천∼동해 전 구간과 영동선 영주∼동해 구간 열차 운행 중단은 당분간 계속된다.

yej@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